경기도 뉴스

경기도청, 과천 신천지 본부 강제역학조사 

[타임뉴스=서승만 기자] 이재명 경기지사가 공무원 40명을 동원해 25일 신천지 과천본부에 군사작전을 방불케 하는 작전으로 진입했다. 

이 지사, 군사작전 준하는 방역필요

이 지사, 제2의 대구 신천지 사태 막겠다..강행방침·속도가 생명

명분은 영장이 아닌 '역학조사'로 가능

2676660764_rL5ZFSw4_d5970d550c4e65c268feb9a9b331547df7e76acd.0f00f2669a89511075cb5bbe80a4907f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5일 오후 경기도 과천 신천지 과천총회본부에서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신천지 명단 확보를 위한 현장 지휘를 마친 뒤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이 지사는 확산을 막는 최선의 방법은 ‘속도’라고 했다. 명단을 줄때까지 기다리지않겠다는 집념을 가졌다.

앞서 이 지사는 ‘제2의 대구 사태 막기 위해 신천지 과천본부 긴급 강제조사’라는 글을 통해 "군사작전에 준하는 방역을 실시하지 않으면 자칫 제2의 대구 신천지 사태가 경기도에서 발생할 수 있는 매우 위중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어 “경기도 역학조사 과정에서 신천지 신도 1만명이 집결한 예배가 지난 16일 과천에서 개최된 것을 확인했습니다. 이 예배 참석자 중 수도권 거주자 2명(서울 서초구, 경기 안양)이 이미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했다. 

이 지사는 이 과천예배는 대구 집단감염 원인으로 지목된 집회(9336명 참석)와 유사한 규모의 대형 집체행사”이라고 했다. 

이 지사는 골든타임을 놓칠 수 없다는 입장이다. 신천지 측이 명단을 제출할 때까지 더 이상 지체할 시간적 여유도 없다고 했다.

이날 성남 분당에서 발생한 확진자도 20대 남성이다. 은수미 성남시장이 직접 명단을 통보받고 야탑동에 찾아가 검체채취해보니 확진자였다. 

이 지사는 대형 지역감염을 막기 위해 현 시각 신천지 과천본부를 대상으로 과천예배 1만명 출석현황 확보 등을 위한 긴급 강제역학조사를 실시했다. 명분은 압수수색이 아닌 역학조사였다.

2676660764_Yzu48Rw6_7eab7b6718b4d3d21118cf304d62aafc87df8ae9.b3b6aa7be9cac2b5658e5491c55e9390
경기도청, 과천 신천지 본부 강제역학조사 경기도가 25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역학조사관 2명을 포함한 공무원 40여 명을 투입, 검경의 협조하에 과천시에 있는 신천지교회 본부를 대상으로 신도 명단 확보를 위한 강제역학조사를 시행하고 있다. 신천지 본부 사무실에 이만희 총회장 사진액자가 걸려 있다.
도는 당일 과천 예배가 대구 집단감염 원인으로 지목된 집회와 유사한 대형 집체행사라고 판단,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선제적으로 명단 확보에 나섰다. 현장에는 역학조사관 2명을 포함한 조사반 25명과 지원반 20명을 투입했다.

앞서 도는 신천지 측의 조사 거부에 대응하고, 혹시 모를 사태에 대비하기 위해 경찰에 협조도 요청했다.

이재명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대규모 감염을 막기 위한 골든타임을 놓칠 수 없다"며 "신천지 측이 명단을 제출할 때까지 더이상 지체할 시간적 여유가 없다"고 밝혔다.

또한"과천 예배는 대구 집단감염 원인으로 지목된 집회(9336명)와 유사한 규모의 대형 집체행사"라며 "출석 신도를 대상으로 군사작전에 준하는 방역을 실시하지 않으면 자칫 제2의 대구 신천지 사태가 또다시 발생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강제조사와 관련해서는 "오늘 확진 판정을 받은 성남의 한 확진자는 대구 집회에 참석했지만, 신천지가 밝힌 20명 신도 명단에는 빠져 있었다"며 "어제는 신천지가 밝히지 않은 시설 34곳을 추가 발견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신천지 측으로부터 전체 신도 명단을 제공받기로 한 사실을 공개했다.그러나 이 지사는 신천지 측의 자료와 실제 자료에 차이가 있어 제공자료에만 의존할 수 없다는 뜻을 밝힌 것이다.

경기도는 25일 과천 신천지 시설에 대한 긴급 강제 역학조사를 실시해 신도 3만3582명과 과천교회 예배 신도 9930명등 4만여명의 명단을 확보했다.


0 Comments
제목
+
GSCF배너
State
  • 현재 접속자 4 명
  • 오늘 방문자 90 명
  • 어제 방문자 84 명
  • 최대 방문자 477 명
  • 전체 방문자 47,232 명
  • 전체 게시물 431 개
  • 전체 댓글수 1 개
  • 전체 회원수 203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